UPDATED   2019. 12. 13(금) 17:38
페이지상단으로이동

시그마체인 네트워크 협회 출범…블록체인 연구개발·사례 공유

    • 조용기 기자
    • |
    • 입력 2019-11-18 11:23
▲사진제공=시그마체인

【한국블록체인뉴스】 국내 블록체인 업체 시그마체인은 시그마체인 네트워크협회(SNA협회)를 출범했다고 18일 밝혔다.

SNA협회는 국내 메인넷 기술로 글로벌 표준을 지향하는 블록체인 연합체다. 시그마체인이 자체 개발한 토털 SNS 블록체인 플랫폼 퓨처피아를 기반으로 한다.

초대 회장에 배상승 대표(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공동대표)가 선출됐다. 초대 이사는 임양주 대표(채널비전 대표), 송영선 대표(RS에듀컨설팅 대표), 박용만 대표(토스트앤컴퍼니 대표) 3인이 선임됐다. 감사는 법무법인 강남 김진 변호사가 맡는다.

SNA협회는 블록체인을 연구·개발하고 적용사례 등의 정보를 공유해 블록체인 기술의 발전과 활성화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또 블록체인 지식공유 서비스와 블록체인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 기타 협회 목적을 수행하기 위한 각종 사업을 할 예정이다.

시그마체인은 SNA협회 회원사에 메인넷 구축비 할인과 지원, 토큰 이코노미 구축 자문, 글로벌 네트워크·마케팅 솔루션 제공, 변리사·변호사·회계사 지원, 회원사간의 협력 등 블록체인 비즈니스에 관한 토털 솔루션을 제공한다.

배상승 회장은 “SNA협회의 목표는 인터넷 사용자들이 시그마체인 메인넷을 기반으로 다양한 블록체인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이라며 “SNA협회를 통해 경쟁력 있는 블록체인 디앱 서비스의 대중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곽진영 시그마체인 대표는 “협회의 공정성을 위해 시그마체인은 협회 임원에 들어가지 않았다”며 “기존 이더리움에서 퓨처피아의 PASTA 프로토콜로 합류한 3세대 블록체인 플랫폼 ‘오아스체인’과 인공지능(AI) 화장품 플랫폼 ‘엘픽스(LFIX)’ 사례와 같이 앞으로 더 많은 신규 업체의 참여로 퓨처피아 생태계가 확산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조용기 기자 [email protected]

조용기 기자 | [email protected]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