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 10. 14(월) 18:11
페이지상단으로이동

LG U+·카카오, ‘5G 스마트 교통 서비스’ 공동 개발

    • 신용수 기자
    • |
    • 입력 2019-09-15 14:15
    • |
    • 수정 2019-09-15 14:15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오른쪽)와 최순종 LG유플러스 기업기반사업그룹장 상무(왼쪽)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제공=카카오)

【한국블록체인뉴스】 LG유플러스와 카카오가 ‘5G 스마트교통 서비스’ 개발을 위해 협력한다.

LG유플러스와 카카오 모빌리티는 15일 ‘5G 기반 미래 스마트 교통 분야 서비스’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카카오 모빌리티는 카카오의 계열사 중 한 곳으로 모빌리티(교통수단에 IT를 결합해 효율과 편의성을 높이는 개념)를 담당한다.

양사는 자율주행환경 구축과 새로운 스마트 교통 솔루션을 개발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이달 중으로 미래 스마트 교통 서비스 발굴을 위한 공동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한다. LG유플러스의 디바이스, 통신, 유지보수 등이 융합된 서비스·인프라 개발과 상호 기술 지원, 카카오모빌리티의 사용자 향 서비스 플랫폼 개발, 정보 제공, 기술 협력의 시너지를 극대화한다는 방침이다.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C-ITS)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해서도 힘을 모은다.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란 차량이 주행 중 운전자에게 주변 교통상황과 사고 위험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시스템이다.

특히 울산·광주 등 시범 실증 지역으로 지정된 지방자치단체와 손잡기 위해 경쟁력 있는 서비스 발굴, 차별적 제반 설비 공급 등 사업 추진 사항을 협의할 계획이다. 빅데이터 기반 교통 공유 플랫폼과 5G 기반 교통 솔루션 구현에도 함께한다.

LG유플러스 5G 네트워크와 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T’ 플랫폼 등을 근간으로 하는 서비스도 선보인다. 양사는 모바일 내비게이션을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체계를 강화하고 이를 기반으로 스마트시티로 영역을 확대한다.

신용수 기자 [email protected]

신용수 기자 | [email protected]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