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김병욱 의원, 22일 ‘암호화폐 업권법 제정 세미나’ 개최

    • 코인니스 기자
    • |
    • 입력 2020-09-21 14:32
매일경제에 따르면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한국가상자산금융협회(KCFA)가 22일 ‘가상자산(암호화폐) 업권법 제정을 위한 국회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는 국내 최초의 암호화폐 규제법으로 불리는 특정금융정보법(특금법) 개정안을 발의한 김병욱 의원을 필두로 금융감독원, 신한은행, KB국민은행, 빗썸코리아, 법무법인태평양, 고려대학교, 수원대학교, 해시드 등이 참여하고 델리오, 두카토가 후원한다. 세미나에서는 국내외 암호화폐 시장 현황을 소개하고 2021년 3월 시행될 특금법과 암호화폐 세법 관련 내용, 암호화폐 전문 법률 제정의 필요성을 논의할 예정이다. 특히 블록체인 산업 발전을 위한 암호화폐 업권법 제정의 필요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한다는 계획이다. 암호화폐로 제도화의 첫걸음으로 불리는 특금법은 지난해 통과했지만 규제법에 불과해 업계를 중심으로 암호화폐 산업 전반을 규정하는 일반법(제정법)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왔었다.
원문보기: https://n.news.naver.com/article/009/0004659699

코인니스 기자

닫기